FANDOM


그리스神話는, 古代그리스의 諸民族에게 傳해진 神話傳說을 核心으로서 여러가지 傳承이나 揷話의 要素가 짜넣어져서 累積해서 完成된, 世界의 始作과 神들 그리고 英雄들의 이야기이다. 古典그리스市民의 標準敎養으로서 더욱 古代地中海世界에서의 共通知識으로서 그리스人以外에도 넓게 널리 알려진 神話의 集成을 말한다. 로마神話의 體系化와 發展을 促進해, 兩者의 사이에는 對應關係가 만들어졌다. 또 플래툰을 비롯하고, 古代그리스의 哲學이나 思想, 그리고 헬레니즘時代宗敎世界觀에 影響을 주었다. 基督敎의 擡頭와 함께 神話의 神들에의 信仰은 稀薄이 되어, 이윽고 西歐文明에 對해서는, 古代人의 想像의 産物과도 되었다. 그러나, 이 神話는 古代의 哲學史上 뿐만이 아니라, 基督敎神學의 成立에도 큰 影響을 주고 있어 西歐의 精神的인 脊柱의 하나였다. 中世를 通해서 神話의 生命은 繼續 흘러 르네상스期, 그리고 近世近代의 思想이나 藝術에 있어도, 이 神話는 인스피레이션의 源泉에서 만났다 .

槪說Edit

口承

오늘, 그리스神話로서 알려진 神들과 英雄들의 이야기는, 大略 紀元前 15 世紀무렵에 거슬러 올라간다. 그 濫觴에 對해서는, 口承形式에서 노래해져서 傳해져 왔다. 紀元前 9 世紀 또는 紀元前8 世紀무렵에 屬한다고 생각할 수 있는 호메이로스의 2 大敍事詩이리아스」와 「오딧세이」는, 이 口承形式의 神話의 定點으로 位置하는 傑作이다. 當時의 헤레네스(古代그리스人은, 스스로를 이렇게 불렀다)의 世界에는, 神話로서의 基本的骨格을 갖춘 이야기의 原型이 存在하고 있었다. 그러나 사람들은, 이 地上世界가 到達하는 곳에 神들이나 精靈이 存在해, 오룰포스의 눈 이루는 山들이나 하늘의 저 멀리 偉大한 神格이 存在하는 것은 알고 있었지만, 그러한 神들이나 精靈이 어떠한 이름을 가져, 어떠한 存在者인가는 몰랐다. 어떠한 神이 하늘에, 그리고 大地나 숲에 存在할까를 가르친 것은 吟遊詩人들이며, 詩人은 모습의 안 보이는 神들에 關한 知識을 人間에게 밝혀내는 存在였다. 神의 靈魂이 詩人의 마음에 머물어, 不死되는 神들의 世界의 眞實을 傳해 주는 것에서 만났다. 이 때문에, 호메이로스에 對해서는, 무사女神에의 祈願의 말이, 朗誦의 最初로 놓여졌다.

口承으로부터 文字記錄에

오룰포스 12神 口承에서만 傳해지고 있던 神話를, 文字의 形態로 記錄에 두어 神들이나 英雄들의 關係나 秩序를, 體系的으로 모은 것은, 호메이로스보다 조금 時代를 내리는 紀元前 8 世紀의 詩人 헤이시오드스이다. 그가 노래한 「테오고니아」에 對해도, 그 모두에는, 헬기콘山에 宮 깔아 있는 詩神(무사)에게의 祈願이 들어가 있지만, 헤이시오드스는 처음으로 系統的으로 神들의 系譜와 英雄들의 이야기를 傳했다. 이와 같이 하고, 그들의 時代, 卽 紀元前 9 世紀부터 紀元前8 世紀무렵에, 「體系的인 그리스神話」가 헤레네스의 世界에 있어 成立했다고 생각할 수 있다. 勿論, 그것은 地域마다로 어긋나는 點이나 差異가 있어, 傳承의 系譜마다로 여러가지 것이 아직도 渾然으로서 서로 섞이고 있던 狀態이지만, 그러나, 오룰포스를 支配하는 神들이 누구인지, 代表的인 神들의 相互關係는 어떠한 것인지, 또 世界나 人間의 元始에 關해, 어떠한 이야기가 말해지고 있었는지, 그것들은, 헤레네스에 對해 거의 共通된 理解가 있는, 혹루시스템이 되어 確立했던 것이다. 그러나, 個個의 神이나 英雄은 具體的으로 어떠한 일을 해, 古代헤레네스의 나라들에 어떠한 事件이 일어나, 그것은 어떤 神들이나 사람들・英雄과 關聯하고, 어떻게 展開해, 어떠한 結果가 되었는가. 이러한 詳細나 細部의 說明・描寫等은, 後世의 詩人이나 이야기 作者等의 想像力이, 그 詳細를 分明히 해, 그리스神話의 壯麗한 이야기의 殿堂을 裝飾함과 同時에, 陰影으로 가득 찬 複雜하고 精妙한 形姿를 構成했던 것이라고 말할 수 있다. 그리스悲劇의 作者들이, 그리스神話에 깊이를 줌과 同時에, 人間的인 깊은 곳을 가져와, 神話를 보다 體系的으로, 한편 强고한 輪廓을 가지는 世界로서 構築해 갔다. 헬레니즘期에 있어서는, 아레크산드레이아圖書館의 史書로 詩人이기도 한 카르리마코스가 尨大한 記錄을 編輯해 神話를 敷衍해, 또 같이 同圖書館의 史書인 로드스의 아포로니 수컷等이 새로운 構想으로 神話 이야기를 그렸다. 로마帝政期에 들어가 後도, 그리스神話에 對한 創造的創作은 繼續해 가, 紀元 1 世紀의 詩人 오이디우스・나소의 「變身이야기」가 새로운 이야기를 낳아 或은 再構成해, 파우서니아스의 歷史的地理的記錄이나 아프레이우스의 作品等이 그리스神話에 더욱 詳細를 더해 갔다.

體系的記述

그리스神話를 體系的으로 記述하는 試圖는, 紀元前 8 世紀의 헤이시오드스의 「神統記」가 嚆矢이다. 호메이로스의 敍事詩等에서는, 벌써 聽衆에게 있어서는 旣存의 것으로 하고, 詳細가 說明되는 일 없이 言及되고 있는 神들이나, 古代의 逸話等을, 헤이시오드스는 系統的으로 記述했다. 「테오고니아」에 對해 神들의 系譜를 말해 「일과 날마다」에 있어 人間의 起源을 적어, 그리고 現在는 斷片으로 밖에 남지 않은 「女傑傳」에 對해 英雄들의 誕生을 말했다. 이러한 試圖는, 紀元前 6 世紀부터 紀元前5 世紀무렵의 아르고스의 아크시라오스나 레이로스의 페레큐데이스等의 記述에도 存在해, 現在는 벌써 湮滅해 얼마 안되는 斷片 밖에 남지 않은 그들의 「系統雜誌」는, 古代그리스의 詩人이나 劇作家, 或은 로마 時代의 이야기 作家等에게 큰 影響을 주었다. 古代에 있어서의 가장 體系的인 그리스神話의 記述은, 紀元 1 世紀무렵이라고 생각할 수 있는 아포로드로스의 붓이 되는 「비브리오테이케이(3卷 16章+摘要 7章)」이다. 이 體系的系統冊은, 紀元前 5 世紀以前의 古典그리스의 筆者의 文獻等을 바탕으로 그리스 神話를 모을 수 있고 있어 오이디우스 等에 볼 수 있는, 헬레니즘化한 甘美로운 情趣도 있는 神話란, 完全히 異質로 몹시 거칠게 孤兒인 神話系譜를 記述하고 있는 것이 特徵이다

Ad blocker interference detected!


Wikia is a free-to-use site that makes money from advertising. We have a modified experience for viewers using ad blockers

Wikia is not accessible if you’ve made further modifications. Remove the custom ad blocker rule(s) and the page will load as expected.

Also on FANDOM

Random Wik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