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NDOM


「魔彈의 射手」(Der Freischutz)은, 컬・마리아・폰・웨버作曲한 全3幕의 오페라. 臺本은 요한・아우구스트・아펠, 프리드리히・라운의 「怪談輯」을 바탕으로 요한・프리드리히・킨트가 썼다. 1821年 6月 18日에 베를린의 王立劇場에서 初演되었다.

槪要Edit

原題는, 獨逸의 民間傳說에 登場하는, 뜻대로 命中하는 銃알(Freikugel)을 所持하는 射擊手(Schutz)의 뜻이다. 이 傳說에서는 7發中 6發은 射手가 바라는데 반드시 命中하지만, 나머지의 1發은 惡魔가 바라는 個所에 命中한다고 여겨진다.

舞臺는 1650年境의 보헤미아라고 設定되어 있다.

獨逸의 民話를 素材로 해, 가 潛伏하는 깊은 숲이나, 封建時代의 素朴한 안에도 좋은 生活을 그린 이 作品은, 오페라에 있어서의 獨逸로망主義를 確立한 記念碑的作品이며, 그 新鮮한 音樂은 새로운 獨逸音樂을 確立하는 것으로서 받아들여져 後의 바그너 等에게도 큰 影響을 주었다. 序曲은 特히 有名하고, 그 모두 部分은 讚美歌로서도 알려져 있다.

Ad blocker interference detected!


Wikia is a free-to-use site that makes money from advertising. We have a modified experience for viewers using ad blockers

Wikia is not accessible if you’ve made further modifications. Remove the custom ad blocker rule(s) and the page will load as expected.

Also on FANDOM

Random Wik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