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NDOM


莊園은, 公的支配를 받지 않는(或은 公的支配를 極力 制限한) 一定規模以上의 私的所有・經營의 土地이다. 덧붙여 中世西歐・中央유럽으로 보여진 manor(英語), Grundherrschaft(獨逸語)의 譯語라고 해도 利用되고 있다.

韓國의 莊園Edit

韓半島에서는 統一新羅의 時代에서 貴族이나 寺院에 依한 小規模의 莊園이 形成되고 있었지만, 本格化하는 것은 武臣政權의 成立, 몽골帝國의 侵略이 繼續된 高麗後期이다. 이 時代에 田柴科를 基本으로 한 土地・租稅制度는 崩壞로 向해, 宗親兩班・寺院・武人等이 各地에서 大規模土地合倂을 實施하게 되었다. 高麗의 莊園은 農場田莊別墅等으로 불려 莊園에는 耕作地以外에도 山野나 森林等을 包含해, 그 中에 農舍亭樓學堂佛寺等이 設置되어 안에는 內部에서 利潤을 目的으로 한 墓地나 長利經營을 實施하기 爲해의 施設을 가지는 사람도 있었지만, 大部分의 所有者는 通常은 都市에 살아, 實際의 運營은 現地에 派遣된 奴僕에 依해서 行해지고 있었다. 耕作者는 奴婢와 土地가 없는 良民(百姓)이었지만, 그들은 5割에나 오르는 小作料의 外, 運送・飮食費等 諸經費도 徵收되었다. 土地合倂이나 徵收가 暴力을 隨伴하는 境遇도 있어, 土地를 돌아 다니며 紛爭이 일어나고 있는 境遇에는 當事者雙方이 小作人보다 二重의 徵收를 行해지는 境遇도 있었다. 高麗의 莊園에는 不輸不入는 認定되지 않았지만, 所有者가 權勢者였을 境遇에는 그 政治的壓力으로 事實上의 不輸不入狀態가 되었다. 朝鮮王朝成立의 過程에서 土地制度의 改革을 해 科田法職田法이 導入되어 많은 旣存莊園이 沒收되어 갔다. 하지만, 그 한편으로 이러한 改革은 朝鮮王朝宗親・功臣을 所有者로 하는 새로운 莊園體制의 再編으로 連結되어 갔다. 그런데도, 改革은 土地의 賣買에 依한 土地擴大의 可能性을 높여 高麗時代와 같은 暴力的인 收奪에 依한 土地合倂의 可能性을 排除했다. 또, 宗親・兩班의 生活의 據點이 都市에서 在地의 莊園으로 옮겨, 積極的인 經營에 나서는 姿勢를 보이기 始作했다. 하지만, 16世紀末에서 17世紀 처음에 걸쳐 일어난 壬辰倭亂丁酉倭亂丁卯胡亂丙子胡亂의 4個의 戰亂에 依해서 職田制가 崩壞해, 17世紀後半에는 免稅特權을 國家에서 주어진 宮莊屯庄이 設置되는 것과 同時에 土地賣買의 制約이 한층 느슨해져, 莊園制度는 最盛期를 맞이했다. 또, 奴婢의 社會的地位가 上昇해 從屬性도 낮아진 것에 依해서 莊園의 줄거리도 變化하며 갔다. 卽, 導掌舍音으로 불리는 田林의 管理者에 依해서 經營되어 堵租로 불리는 定額小作料制度가 퍼지게 되어, 그 納付도 金納나 代金納이 主流가 되어 갔다.

中國의 莊園Edit

前史

中國에 있어서는, 漢나라의 時代에서 皇后皇族, 富豪等이 所有하는 「莊」或은 「園」이라고 불리는 것이 存在해, 이것이 莊園의 起源이 되었다. 다만, 當時의 「莊」이나 「園」의 主體는 娛樂을 爲한 別莊이며, 이것에 附屬의 庭園, 더욱은 周圍의 田園이나 山林을 包含한 것이었다. 六朝時代의 南朝에서는, 別墅別莊으로 불려 江南貴族中에는 數百頃의 논밭을 가지는 사람도 存在했지만, 어디까지나 別莊의 一部로서 把握되고 있었다.

唐宋期의 莊園

中唐以後 均田制가 崩壞하면, 宮廷이나 貴族, 武人, 地方의 豪族等이 個人으로 논밭을 財産으로 해서 私有하는 風潮가 强해져, 各地에서 莊田・莊園이 形成되게 된다. 古代에는 貴族層이 沒落해, 宋初에는 科擧制度가 整備될 뿐으로 武人의 勢力이 抑壓되게 되었기 때문에, 地方의 豪族으로부터 官僚가 만들어져 그 비호에 依해서 當事者 및 一族의 莊園이 發展한다고 하는 構圖가 그려지게 되었다. 莊園을 構成하는 논밭은 主로 皇帝에서의 恩賜地墾田, 質入이나 買入에 依한 購入, 寄附, 더욱은 暴力을 隨伴하는 强奪等의 手法에 따라 獲得된 것도 包含되어 있었다. 그 때문에, 地域一圓을 莊園化해 山이나 江等의 自然物을 가지고 境界로 한 莊園이나 分散한 土地를 合해 1個의 莊園으로서 取扱하는 境遇等 여러가지 形態가 存在해, 안에는 數路에 걸쳐서 多數의 莊園을 가지는 사람도 存在했다. 唐나라이나 宋나라의 莊園에는 不輸不入의 權限은 存在하지 않기는 했지만, 皇帝로부터의 恩賜地는 租稅가 減免되어 官僚 所有의 莊園에는 免役特權이 存在했기 때문에, 農民이 무거운 稅負擔으로부터 避하기 爲해서 莊園을 官僚에 寄附하는 例도 볼 수 있었다. 더욱 이것을 본 非官僚의 莊園所有者도 政府나 官僚와의 個人的關聯을 通해서 本來는 容恕되지 않는 租稅의 納付를 回避하려고 하는 사람도 있었다. 그 結果, 中央財政에도 影響을 주게 되어, 宋王朝로는 乾興元年(1022年)에 官僚莊園을 30頃, 將吏衙前莊園을 15頃에 制限하는 提案이 나왔지만 失敗해, 그 後 限田免役法을 實施해 免役의 範圍나 寄附에 制約을 負課하려 하고 있다. 무엇보다, 宮廷이나 官廳自身도 莊園의 一帶所有者이며, 宮廷에 속하는 莊園(唐나라 莊宅使, 宋나라의 御莊)이나 軍事的要素의 周圍에서 資金確保를 爲해서 개간・屯田에 依해서 形成된 영 전관장 및 屯田軍長, 그 外 民間으로부터 沒收해 沒官(刑罰의 하나)논의 관 장等도 存在하고 있었다.

唐宋期의 莊園經營

唐宋期의 莊園은 庭園 및 農地의 外, 複數의 耕地로 構成되어 있었다. 莊園・莊宅에는 莊園의 所有者와 그 家族, 監莊管莊幹人으로 불리는 管理者層, 그 外 家事勞動等을 實施하는 使用人等에서 構成되었다. 莊園은 所有者가 直接經營에 從事하는 境遇도 있었지만, 所有者로 雇用해진 管理者가 直接耕作者인 中國의 封建的小作農民 및 奴隸를 監督해 生産物이나 金錢等의 形式에서 租稅나 小作料를 徵收해 管理해, 가끔 시세를 利用하고 運用을 圖謀해 差額을 돈을 버는 사람도 있었다. 保甲法制定以後, 管理者로부터 中國의 封建的小作農民中에서 雇用되어 中國의 封建的小作農民에게 甲을 編成시키는 것과 同時에 租稅・小作料徵收業務의 補佐를 實施하는 甲이 設置되었다. 直接耕作者로서는 中國의 封建的小作農民, 奴隸, 그 外 雇用者가 들 수 있다. 中國의 封建的小作農民은 莊客地客佃僕客戶라고도 불려 안에는 自己의 土地를 가지는 自作農이 生活의 資를 爲해서 中國의 封建的小作農民의 役割을 擔當하는 例도 있었다. 莊園內에 數十내지 數百의 中國의 封建的小作農民이 지어져 거기에 사는 사람과 外部로부터 다니는 사람이 있다. 그들은 必要한 農具나 耕牛의 提供을 所有者나 管理者로부터 받으면서 莊園內의 耕地를 耕作해 租稅나 小作料를 담은 外, 莊園內의 勞動에도 從事했다. 奴隸는 아내 奴隸的인 性質을 가지는 사람과 獨立한 住居를 지어 中國의 封建的小作農民에게 가까운 性質을 가지는 사람이 있었다. 奴隸는 前時代의 私奴婢部曲의 流派를 이어받아, 唐代까지는 莊園內의 勞動에 對해 重要한 役割을 擔當하고 있었지만, 宋代가 되면 中國의 封建的小作農民에 依한 耕作이 所有者・管理者의 負擔이 가볍고, 漸次 中國의 封建的小作農民으로 轉換할 수 있거나 奴隸의 雇用者化가 進行되게 되어 갔다. 그런데도 直營地를 耕作하는 要員으로서 奴隸가 完全하게 排除되는 것은 없었다.

明淸期의 莊園

明淸期에 있어도, 前王朝의 官有地나 沒官(刑罰의 하나)지(前王朝關係者의 莊園을 接收한 것), 戰亂의 우리의 荒廢地等을 宮廷이나 帝王, 勳戚, 官僚等에 莊田・莊園等으로 해서 주어졌다. 이러한 莊園은 中央內官이나 校尉에 依해서 管理되었지만, 現地의 有力者를 莊頭에 任命하고 實務를 實施하게 하는 境遇도 있었다. 明나라는 國內各地에 宮廷直營의 皇莊을 設置했다. 淸나라에서는 皇莊에 바뀌어 據點이 되는 北直隷滿洲內務府官莊이나 盛京戶部이 設置되었다. 官莊에는 永久小作權을 가지는 한인 世襲의 莊頭가 놓여져 官莊內에서 租稅를 모아 生産物(後世에는 그 代銀)을 宮廷에 納入했다.

日本의 莊園Edit

日本의 莊園은, 奈良時代律令制下에서 農地增加를 圖謀하기 爲해서 墾田私有를 認定했던 것에 始作된다(初期莊園). 平安時代에는, 優先 小規模의 免稅農地로부터 되는 免田이 成立했다. 平安時代以後 記錄所等의 直型莊園이 發達해, 그 後, 皇室이나 攝關家・寺院・神社等 權力者에게 寄附하는 寄附地系莊園이 主流를 차지했다. 鎌倉時代에는, 守護地頭에 依한 莊園支配權의 纂奪이 눈에 띄기 始作했다. 室町時代에도 莊園은 存續했지만, 中央貴族・寺院・神社・武士・在地領主等의 權利義務가 重層的이고 複雜하게 얽히는 狀況이 태어나는 한편, 自立的으로 發生한 村落=惣村에 依한 自治가 出現해, 莊園은 緩漫하게 解體에의 길을 걷기 始作했다. 戰國時代(日本)에는 戰國大名에 依한 一圓支配가 成立, 莊園의 形骸化는 더욱 더 進行되어, 最終的으로 羽柴秀吉의 全國的인 測量에 依해서 莊園은 解體했다. 덧붙여 莊園에 關한 資料는 매우 적고, 當時의 莊園의 所有形式이 特異한 것도 있어, 같은 莊園內에서도 전답 마다 所有權이 다르거나 特殊한 事情(伊勢神宮等의 有力社의 神殿을 고쳐 지을 때 神令을 옮때의 費用의 負擔率을 올리기 爲해서 一時的으로 國衙領으로 하는 境遇等)에 依해서, 莊園의 權利가 重複・移管되고 있는 境遇(같은 莊園에서도 名稱이 달라 文章에 表記되고 있다)도 있어, 통틀어 認識하기 어렵다.

유럽의 莊園Edit

유럽에 있어서의 莊園制(Manorialism or Seigneurialism)는, 中世西歐農村 및 中央유럽의 一部 農村으로 보여진 經濟・社會構造를 가리키는 用語이다. 유럽 莊園制의 特徵은, 法的・經濟的인 權力이 領主에게 集中하고 있던 點에 있다. 領主의 經濟生活은, 스스로가 保有하는 直營地로부터의 輸入과 支配下에 두는 農奴로부터의 義務的인 貢納에 依해서 維持되고 있었다. 農奴로부터의 貢納은, 勞役, 生産物(現物), 또 빠질 수 있는에 金錢(現金)이라고 하는 形態를 取하고 있었다. Manorism이나 Seigneurialism의 말은, 各各, 農村에 있어 代代 相續되는 傳統的인 支配地域을 나타내는 manors, seigneuries(韓國語에서는 莊園이라고 飜譯된다)에 由來하고 있다. 莊園領主의 地位는, 보다 上位의 領主로부터의 要求를 下請받는 것으로 保證되고 있었다(仔細한 것은 封建制度를 參照). 莊園領主는, 公共法이나 地域慣習에 따라 裁判도 가고 있었다. 또, 모든 莊園領主가 在俗者가 아니고, 主敎修道院長이 領主로서 貢納을 隨伴하는 土地所有를 實施하고 있던 例도 볼 수 있다. 農村社會에 있어서의 모든 社會經濟要素의 基礎가 된 것은, 土地所有의 狀況이었다. 莊園의 登場에 앞서, 2個의 土地시스템이 存在하고 있었다. 보다 一般的이었던 것은, 完全한 所有權아래에서 土地를 保有하는 시스템(1名의 土地所有者外에 그 土地의 權利를 가지는 사람이 전무라고 하는 시스템. 英語로 allodium라고 한다. ) 이어여, 또 하나의 시스템은, 土地에 條件을 付與하고 保有하는 形態인 에의 贈與(precaria) 또는 聖職錄(beneficium)의 利用이었다. 이것들 두 에 加勢하고, 카로링朝의 君主들은, 第3의 시스템으로서 莊園制에 封建制度를 融合시킨 아프리시오(aprisio)를 創始했다. 아프리시오가 最初로 出現한 것은, 샤르르마뉴(컬大帝)의 南프랑스 保有地인 세프티마니아地方이다. 當時 , 샤르르마뉴는, 778年의 사라고사遠征에 失敗해, 그 때, 退却軍에 따라 온 西고트族難民을 어딘가에 정주시켜 주는 必要하게 쫓기고 있었다. 이 問題는, 皇帝直轄地인 王領(fisc) 가운데, 未耕作으로 成果가 없는 地帶를 西고트族에게 割讓하는 것으로 解決했다. 이것이 아프리시오의 첫현이라고 되고 있다. 確認되었지만 쳐, 가장 初期의 아프리시오는, 나르본누(Narbonne)에 가까운 폰죠크스(Fontjoncouse)로 發見되고 있다. 西歐舊帝國內의 一定한 地域에서는, 古代末期에 別莊(villa) 시스템이 確立해, 中世世界로 繼承되었다.

유럽莊園으로 보여지는 共通點

莊園을 構成하는 土地는, 다음의 3階層으로 나눌 수 있었다.

1. 領地(demesne: 領主의 直轄地)는, 領主에 依해 直接 支配된 地區이며, 領主의 一族・家臣의 利益을 爲한 收奪을 했다.

2. 農奴(serf 또는 villein라고 한다)의 保有地는, 領主에게 納入하는 勞役이나 生産物・現金이라고 하는 貢納(保有地에 付隨하는 慣習으로 되어 있었다)을 支持하기 爲한 土地에서 만났다. 이러한 農奴에 依한 土地保有를 農奴保有(villein tenure)라고 한다. 仔細한 것은 農奴制의 項目을 參照.

3. 自由農民의 保有地에서는, 上記와 같은 貢納은 免除되고 있었다. 反面, 自由農民도 莊園의 裁判權이나 慣習에 從屬되어, 임차에 隨伴하는 빚을 지게하고 있었다. 領主의 收入源에는, 이 그 밖에도(法廷輸入이나 차지의 變更契約마다의 輸入과 같게) 領主가 가지는 물방아・製所・와인 壓搾機等의 使用料나 領主 숲에서의 狩獵權料・돼지 飼育權料等이 包含되어 있었다. 領主의 支出面을 보면, 莊園管理는 큰 支出을 隨伴하는 것이어, 小規模의 莊園에서는 農奴保有에 依存하지 않는 傾向이 있었던 것도, 이 때문에였다고 생각되고 있다. 農奴의 保有財産은, 名目上은 領主와 차지인(農奴)과의 合意에 根據하는 것으로 되어 있었지만, 實際로는, 거의 强制的으로 世襲當하고 있었다(相續時에 領主에게의 支拂이 負荷되어 있었다). 農奴는, 人口的・經濟的인 條件이 갖추어져 逃亡할 수 있는 豫想이 서지 않는 以上 土地를 放廢할 수 없었다. 같은, 領主의 承認이나 慣習的인 支拂 없애고, 土地를 第三者에게 讓渡하는 것도 할 수 없었다. 農奴는 自由民은 아니었지만, 奴隸였다 것도 없다. 農奴는 法的權利를 主張해, 地域의 慣習에 따라, (領主의 不輸入이기도 하다) 法廷料를 支拂하면 訴訟에 呼訴할 수도 있었다. 農奴가 保有財産을 전대 하는 것은 드물지 않고, 13世紀무렵부터는 領地(領主의 直轄地)에서의 勞役 代身에 金錢納入을 하게 되었다.

유럽 莊園의 여러가지 形態

封建社會의 法的・組織的인 骨組를 莊園制와 함께 만드는 封建制度가 그렇듯이, 莊園構造도 또, 封建的인 特徵을 나타내는 社會에 普遍的인 一定現象이다고는 말할 수 없다. 經濟狀況의 變化에 따라 莊園經濟는 相當한 發展을 보였지만, 그런데도 中世後期에 이르기까지, 莊園이 全혀 存在하지 않는지, 不完全하고 밖에 存在하지 않는 地域이 繼續 殘存했다. 또, 모든 莊園이 前述 3 種類의 土地로부터 構成되어 있던 것은 없다. 平均해 보면, 領地(領主의 直轄地)는 耕地可能한 土地의 大略 3分의 1을 占有해, 農奴의 保有地는 그것보다 넓다고 하는 케이스가 많았다. 그러나, 領地(領主의 直轄地)만으로부터 完成되는 莊園이나, 自由農民의 保有地만으로부터 完成되는 莊園도 存在하고 있었다. 같이 農奴의 保有地와 自由農民의 保有地의 比率에는 地域差이가 크고, 領地에서의 農事일과 關聯되는 賃金・勞役에의 依存도를 크게 左右했다. 큰 莊園에서는(領地(領主의 直轄地)에서의 義務勞役이라고 하는 큰 潛在的供給力을 가지는 領主가 있으면, ) 農奴保有地의 比率이 컸는데 對하고, 작은 莊園에서는, 領地에 있어서의 耕地可能한 面積의 比率이 커지기 쉽상에서 만났다. 自由農民의 保有地가 차지하는 比率은, 一定範圍內에 들어가고 있었지만, 작은 莊園에서는 若干 커지는 傾向을 볼 수 있었다. 莊園은, 地理的狀況의 面에서도 多樣性을 볼 수 있었다. 單一의 村落으로부터 되는 莊園은 別로 보지 못하고, 많게는 2個~몇 個의 村落으로부터 構成되어 있어 그 大部分은 다른 莊園의 一部와 混在하고 있었다. 이 때문에, 領主의 所有地로부터 멀어진 場所에서 生活하는 農民도 적지 않고, 이러한 農民은 領地(領主의 直轄地)에서 勞役義務를 完遂하는 代身에 金錢納入을 實施하게 되어 갔다. 農民의 保有地가 素地面으로부터 完成되어 있던 것처럼, 領地(領主의 直轄地)도 單一的인 土地는 아니었다. 領地는, 領主의 邸宅을 中心으로서 그 近接地나 資産 建物, 한층 더 自由農民이나 農奴의 保有地의 사이를 누비도록 存在하는 小片의 土地群으로부터 構成되어 있었다. 또, 領主는, 보다 넓은 範圍의 生産物을 供給時 팔 수 있도록, 多少 멀어진 場所에 있는 다른 莊園을 保有할 뿐만 아니라, 隣接하는 莊園의 財産을 임대차 하기도 했다. 莊園을 保有하고 있던 것은, 반드시 上位領主에게 兵役奉公(또는 代錢納)을 實施하는 在俗領主 뿐만이 아니었다. 잉글랜드에서 1086年에 編纂된 統計大鑑 좀즈데이・북에 남겨진 記錄으로부터 推計해 보면, 國王이 直接支配한 莊園은 全體의17%를 차지해 한층 더 큰 比率(4分의 1以上)을 主敎職이나 修道院이 保有하고 있었다. 聖職者가 保有하는 莊園은, 隣接하는 在俗領主의 莊園보다 훨씬 廣大한 農奴地를 가지고 있어 漸次 擴大해 갔다. 莊園經濟를 돌아 다니는 社會環境으로부터 태어나는 影響은, 複雜하고, 가끔 矛盾을 배기도 했다. 고지에서는 農民의 自由가 維持되게 되어 있었다(特히 畜産은 勞動의 集約化가 弱해졌기 때문에, 農奴의 奉仕를 必要로 하지 않게 되어 갔다)이, 한편, 유럽의 몇個의 地域에서는, 가장 壓政的인 莊園支配로 불리는 狀況도 볼 수 있었다. 그 中에 있고, 東部잉글랜드低地에서는, Scandinavia 入植者의 遺産의 一部로서 當時로서는 例外的이라고도 말할 수 있는 農民의 廣範圍한 自由가 確保되고 있었다. 같이 貨幣經濟의 擴大는, 勞役의 代身의 金錢納入이 普及되어 있어 구라고 하는 形態로 나타났다. 그러나, 1170年以後, 머니 서플라이의 增大와 그것이 가져온 인플레이션의 結果, 貴族들은, 임대라고 있던 土地나 財産을 되찾는 것과 同時에, 文字 대로 減退해 버린 現金支拂의 固定價値와 同等의 勞役을 다시 負荷해 갔다.

地理와 歷史的槪略

莊園制(manorialism)라고 하는 用語는, 中世西歐을 說明하는데 있어서 가장 자주 使用된다. 莊園制에 앞서는 시스템은, 後期로마帝國의 農村經濟에 그 첫현을 볼 수 있다. 出生率과 人口가 減少해 나가는 가운데, 生産의 重要한 要素는 勞動이었다. 代代의 支配者들은, 社會構造를 固定하는 것으로써 帝國經濟의 維持를 圖謀해 갔다. 父親의 일자리는 아들이 世襲하는 것으로 여겨졌다. 評議院(coucillor)은 任期完了로 退任해, 코로누스로 불리는 耕作者層은 居住하는 領地로부터의 移動을 禁止되었다. 이러한 耕作者는 serf로 불리는 農奴가 되어 갔다. 複數의 要素가 겹치고, 舊來의 奴隸의 地位와 舊來의 自由農民의 地位를 兼備한 코로누스라고 하는 從屬的인 階級이 태어났던 것이다. 325年境에 콘스탄티누스1世가 發布한 法令은, 코로누스의 反奴隸的인 地位를 規定할 뿐만 아니라, 法廷에 있어서의 告訴權을 保證하는 것이기도 했다. 帝國內에의 居住가 認定된 異民族 foederati가 移住해 왔기 때문에, 코로누스의 數는 增加하며 갔다. 5世紀에 들어가면, 게르만王國이 로마帝國의 權威를 繼承한 것에 依해, 로마人領主는 異民族에게 交替되었다. 8世紀에는, 地中海貿易이 壞滅 한 것으로, 農村의 自給自足體制가 急速히 確立되어 갔다. 歷史가 앙리・피렌누는, 이슬람圈에의 征服活動이, 유럽中世經濟의 顯著한 農村化를 가져와, 또 多樣한 農奴階級이 지탱하는 地域權力 hierarchy라고 하는 傳統的인 封建樣式을 일으켰다고 하는 說을 展開하고 있다(다만 理論도 많이 있다).

印度Edit

古代印度에 있고는 絶對的所有權의 槪念이 存在하지 않고, 自給自足에 가까운 生活을 보내는 零細農家가 森林을 開發하고 田畓으로 한 사람이 土地의 所有者가 되어, 郡主에 租稅를 納付하는 것으로 그 耕作權이 保障되었다. 낡은 印度의 村落共同體는 이러한 土地所有者에 依해서 構成되어 있었다. 古代의 카스트制 氏族社會에 있어 自由로운 土地의 賣買나 讓渡는 容恕되지 않았지만, 紀元前5世紀前後에는 社會의 發展과 함께 緩慢하게 되어 갔다. 또, 郡主의 土地에 對한 支配權이 確立되어 바라문이나 쿠샤트리야에 土地를 주는 것이 行해지게 되어, 그들은 다사로 불리는 從屬民等을 利用해 大土地所有者로서의 地位를 確保해 왔다. 그런데 , 1793年에 印度의 植民地化를 進行시키는 英國은 北쪽 印度에 있어 자민다리制를 導入해 領主・地主를 土地의 近代的인 土地所有權者로 認定하는 한편으로, 從來 現地住民이 가지고 있던 土地所有權・耕作權을 强制的으로 剝奪해 領主・地主의 小作人으로서 所屬시켜, 領主・地主를 通해서 恒久的으로 現金을 徵稅하기로 했다. 이것은 小作制度라고 하는 것보다도 中世莊園制度의 印度에의 導入에 가까워, 從來는 古代에는 收穫物의 6分의 1, 델리・설탄朝時代以後라도 收穫物의 3分의 1의 徵收인 것이 定額 한편 高額의 地稅를 現金에 依한 納付가 되어, 게다가 徵收實務는 領主・地主에게 맡고 있었기 때문에, 農民은 農奴에게 가까운 狀況에 놓여졌다. 이것에 對해서 南印度에서는 傳統的인 村落共同體의 影響이 强하기 때문에, 農民의 從來대로의 土地所有를 前提로 해서 보다 緩慢한 라이야트워리制가 導入되었지만,5-6比率의 地租의 前에 未納을 理由로 한 관의 沒收 或은 納稅를 爲한 빚의 擔保에 領主・地主層으로부터 되는 金融業者의 차압을 거쳐 北쪽 印度와 같은 土地支配體制가 擴大되었다. 이 狀況은 第二次世界大戰後의 印度獨立까지 繼續되게 된다.

Ad blocker interference detected!


Wikia is a free-to-use site that makes money from advertising. We have a modified experience for viewers using ad blockers

Wikia is not accessible if you’ve made further modifications. Remove the custom ad blocker rule(s) and the page will load as expected.

Also on FANDOM

Random Wik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