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NDOM


物質(matter)과는 物體를 構成해, 空間을 占有하는 性質이 있는 存在이다. 元素(原子)로부터 構成되는 固體, 液體 或은 氣體狀態를 取하는 存在를 가리킨다. ※ 固體는 物體를 液體 或은 氣體는 流體를 構成한다. 物質의 元素는, 한층 더 素粒子에 依해서 構成되어 있다. 物質은 어디까지나 宇宙를 構成하는 諸存在 中 하나이다. 物質과 代置되는 存在는 「非物質」이라고 불려 空間, 時間, 情報를 始作으로 하고, 多數 存在한다. (그것들에 對해서는 本項에서는 더 以上의 說明은 實施하지 않는다. 仔細한 것은 「存在」의 項을 參照. )

日常觀念Edit

物質은 變化, 現象, 事件等과 區別되는 것이 많다. 變化는 物質에 생기는 1個의 事件, 現象 일수 있지만, 變化自體는 物質은 아니다. 어느 現象이나 있는 事件도, 거기에 物質이 關與하고 있는 것은 있지만, 그 自體로서는 物質은 아니다. 物質은 그러한 現象이나 事件이 일어나는 場所나 對象과 같은 位置를 차지하고 있다. 이 區別은, 物件과 일의 區別, 「物件」과「코트」의 區別로서 日常的으로 利用되고 있다. 이와 같게, 觀念的으로는 物質의 槪念과 存在槪念과 分離하는 것은 어렵다. 이와 같은 觀念論은, 데카르트의 「깨져 생각하는, 그러므로 서로 깨져 」라고 하는 觀念論보다 派生하고 있어, 「物體를 認識하는 것이, 卽 存在이다」라고 槪念 붙일 수 있기 爲해 다름 없다. 存在와 連結시킬 수 있었던 物質은, 그 性質(物性) 以外에도 哲學的인 屬性(기사 存在를 參照)이 附加된다. 그리고, 物質에 注目, 執着하는 姿勢는 「物質主義」라고 불린다. 또, 그러한 姿勢의 所有者는 「物質主義者」라고 불린다. 卽 物質과 對比되는 것이 있는 槪念으로서 마음(精神, 意識), 情報, 에너지, 空間等이 있다.

自然科學Edit

物質의 基本的性質인 物性을 硏究하는 自然科學의 分野가 物理學化學이다. 달러 톤의 原子說아보카도로分子說의 提唱以來, 物質은 分子原子가 모여 構成되어 있는 것이 알게 되었다. 한층 더 原子는 電子, 요코, 中性子라고 하는 亞原子粒子로부터 構成되는 것을 알아, 中間子나 뉴트리노等 日常 손 에 닿을 수 없는 듯한 亞原子粒子도 物質로 여겨지게 되었다. 還元論的으로 物質의 構成要素를 分解해 나갈 때, 素粒子는 그 以上 分割할 수 없는 粒子이며 物質을 構成하는 最小의 要素이다. 現在의 物理學에서는, 標準模型이라고 하는 素粒子 모델이 많은 自然現象을 說明하는 것에 成功하고 있다. 物質은 質量과 體積에 依해 사람에게 認識되어 왔지만, 라보아제에 依한 質量保存則의 確立以來, 質量이 物質을 特徵지우는 本質的인 量으로 생각할 수 있게 되었다. 素粒子도 質量을 가지기 때문에 物質이라고 생각할 수 있게 된다. 이나 等의 에너지는 質量을 가지지 않고, 物質과는 다른 物件이라고 생각되고 있었지만, 아인슈타인相對性理論에 依해 質量과 에너지는 等價인 것을 알아, 光子도 物質이라고 생각할 수 있게 되었다. 現在는 質量保存則은 質量에네지도 包含한 에너지 保存則으로 統一되고 있다. 物質은 놓여진 條件에 依해 여러 가지의 相轉移를 일으킨다. 特히 分子나 原子가 모여 構成된 通常의 物質은 物質의 3態(固體液體氣體)로 불리는 3個 狀態를 取한다. 다음에 이러한 狀態變化를 든다.

固體로부터 液體에의 變化融解-物性値: 融點, 凝固點

固體로부터 氣體에의 變化昇華氣化

液體로부터 固體에의 變化凝固固體化

液體로부터 氣體에의 變化蒸發・氣化-物性値: 沸點

氣體로부터 固體에의 變化凝固・昇華

氣體로부터 液體에의 變化凝縮液化凝結結露

物理學과 化學Edit

物理學(Physics)과 化學(Chemistry)의 境界는 明確하지 않지만, 化學變化에 依한 現象을 硏究하는 것이 化學이며, 그 以外의 物質的現象을 硏究하는 것이 物理學이다고도 定義할 수 있을 것이다. 現代的自然科學의 觀點에서는, 化學變化와는 原子間의 結合 再組合이 일어나는 變化이다. 그에 對한 原子間의 結合再組合은 일어나지 않는 分子끼리의 位置變化에만 밤 變化가 物理變化이다. 典型的인 物理變化에는, 物體의 變形, 融解蒸發等의 狀態變化가 있다. 物理變化를 일으키는 要因에는 힘과 熱이 있어, 各各 力學熱力學의 對象이다. 많은 境遇, 化學變化는 物理變化보다 큰 에너지를 必要로 한다. 化學變化는 化學反應이라고도 불린다. 19 世紀末에 發見된 放射能과 같은 原子核反應, 한층 더 그 後發 봐 된 多數의 素粒子相互의 變換은 化學變化보다 큰 에너지를 必要로 해, 古典的인 物理變化와는 다른 現象이지만, 이러한 現象의 硏究는 物理學으로서 分類되고 있다. 個別의 物質狀態變化나 熱力學의 硏究와 같은, 物理學과 化學과의 境界領域의 學問 分野를 物理化學(Physical chemistry /Chemical physics)이라고 부른다.

物理變化와 化學變化의 例Edit

仔細한 것은 「物理變化」 및 「化學反應」을 參照

다음에 化學變化의 例를 든다. 化合-化學變化에 依해 複數의 物質로부터, 다른 單純한 物質이 生成하는 過程. 分解-化學變化에 依해 있는 物質로부터, 複數의 物質이 生成하는 過程.

酸化

還元

단지 複數의 物質을 混合했을 境遇는 物理變化라고 보여진다. 特히 粒子끼리의 混合이나 懸濁液의 粗製, 또는 그 反對의 分離, 는 明確하게 物理變化라고 보여진다. 하지만 分子레벨의 混合의 境遇에는 化學變化를 隨伴하는 境遇도 있어, 化學變化와도 物理變化라고도 斷定하기 어려운 境遇도 있다. 다음의 例는 典型的인 物理變化이다. 古代以前부터, 이러한 變化에서는 才質이 變化하지 않는다고 認識되고 있었다고 생각할 수 있다. 物體의 變形, 破壞, 切斷, 接合, 組立 눈에 보이는 混合固體粒子와 液體, 固體粒子끼리 다음의 例는, 物件의 性質의 一部가 變化하지만 現在는 物理變化라고 認識되고 있는 것이다. 3態變化, 물과 얼음 液體의 混合, 溶解

物質觀의 歷史Edit

이 世上에 存在하는 物質의 性質과 그 變化는, 古代그리스 哲學의 命題의 하나로서 探求되어 元素論으로서 結實했다. 元素論의 생각에 依하면, 物質은 元素의 性質로부터 派生하는 것이어, 物質의 差異와는 性質의 差異와 다름없다. 中世鍊金術도 物質의 過程의 探求보다는 性質의 變化에 그 探求의 눈을 向할 수 있고 있었다. 달러 톤 以後의 物質의 分子說에 根據하는 近代化學에 對해도, 學問의 目的으로 해 物質의 種類의 變化, 卽 性質의 變化를 指標로서 探求되었다. 그러므로, 物質의 種類의 變化를 化學變化와 오늘이라도 불러 나타낸다. 化學變化는 定義에 依해 化學反應을 隨伴하고 있으므로 化學變化하는 것을 意味하는 化合한다고 하는 말은 化學反應과 同義이다. 物理學은 17 世紀까지는 物體의 運動을 取扱하는 力學을 中心으로 한 것이었다. 17 世紀後半이 되면 푸리에의 熱의 硏究를 비롯하고, 物件의 性質의 根源이 物理學의 硏究 對象이 되어 18 世紀부터 19 世紀의 物理學은 物件의 性質인 物性의 探求가 一大目標였다. 그러므로, 物性變化는 物理變化라고도 불린다. 이와 같이 硏究의 歷史的變遷에 依해, 오늘의 物質의 性質을 硏究하는 學問은 化學과 物理學의 雙方에서 다루어져 特히 物性에 對해 取扱하는 硏究分野로서는 無機化學, 物理化學, 固體 物理學을 들 수 있다.

物質의 種類Edit

物質을 化學的槪念으로 分類하는 境遇, 化學物質이라고 말해 나타내진다.

化學物質Edit

單體-單一의 元素로부터 構成되는 化學物質 化合物-複數의 元素로부터 構成되는 化學物質 物質이 單一의 主된 成分(化學物質)으로 構成되는 境遇는 「純粹物質」, 複數의 主成分으로부터 構成되는 境遇는 「混合物」이라고 불린다. 덧붙여 純粹物質의 微量 副成分은 不純物로 불려 不純物과 混合物과는 存在比의 程度의 差異이며, 그 境界는 曖昧하다. 物質의 成分이 同一해도 化學構造의 差異에 依해 다른 化學物質이 된다. 同素體-同一元素의 單體로 化學構造가 달라 物理的性質(物性)이 다른 物質. 異性體-分子의 內部構造가 다른 化學物質. 像變態-金屬壓力이나 溫度에 依해 結晶構造가 變化한 化學物質. 構成하는 原子의 核種이 다른 것을 「同位體」라고 부른다. 同位體는 化學的性質은 同一하고 物性도 거의 同一한 때문에, 同位體는 化學物質의 差異로서는 通常은 區別하지 않는다. 放射線에 關한 物性等 特定의 用途에 利用하는 境遇는 어느 同位體인지를 區別한다. 物質은 通常, 巨視的이게는 電荷를 띠지 않았다. 化學變化에 依해 永續的인 電荷를 가지는 原子・分子를 「이온」이라고 부른다. 이온은 이온帶를 形成해, 外觀上은 電荷를 띠지 않은 狀態로 安定화 하고 있다(高溫化에 對해 原子核과 分子와의 結合이 乖離한 狀態가 「플라스마」)

物質의 基本法則Edit

質量保存의 法則

定比例의 法則

倍數比例의 法則

氣體反應의 法則

物質의 誕生Edit

仔細한 것은 「宇宙의 年表」 및 「宇宙의 元素合成」을 參照

物質은, 빅뱅에 依해 始作된 에너지의 形態分化의 加持의 하나를 이루고 있다. 빅뱅假設에 依하면, 빅뱅에 依해 始作된 에너지는, 이윽고 素粒子를 낳아, 素粒子가 結合해 原子가 된다. 宇宙初期에는 水素나 헬륨이라고 한 가장 가벼운 元素가 만들어졌다고 생각되고 있다. 이러한 경원소로부터 되는 구름은 重力의 影響에 依해 元始星을 通해서 恒星이 된다. 보다 무거운 이나 硅素, 우리의 몸을 構成하는 炭素窒素等의 元素는 恒星內部에서의 核融合 反應으로 生成해, 超新星爆發에 依해 恒星間空間에 뿌려졌다. 또, 쇄보다 무거운 元素는 超新星爆發時에 生成했다고 생각되고 있다.

物質의 消滅Edit

物理學에서는, 現存하는 物質과 어느 種類 對稱的인 性質을 가지는 物質을 反物質이라고 부른다. 物質은 反物質과 衝突하면 대消滅을 일으켜, 通念의"物質"으로서는 消滅해, 質量이 에너지가 되어 어떠한 形態로 放出된다. (比較的 親密한 例에서는 「포지티브 트론 斷層法」, 「陽電子」의 項이 參照可能)

哲學Edit

序論Edit

哲學에서는, 世界가 物質만으로부터 되는, 모든 事物은 物質的作用으로서 理解할 수 있는, 等이라고 생각하는 立場을 唯物論이라고 부른다. 이것과 자주 對比되는 것이, 物質에 還元할 수 없는 무엇인가가 世界를 構成하고 있어, 事物에 關與하고 있다고 하는 생각으로 자주 二元論으로 불린다. 物質이나 物質的인 事物이 무엇인가 幻想이나 가리물들여의 存在의 種類이다고 하는 생각도 있어, 이것은 觀念論으로 불린다.

物質과 觀念Edit

觀念이 物質의 一種이라고 되거나 物質과 觀念의 區別이 될 수 있지 않다로 하는 생각은 드물다. 例를 들면, 大腦生理學等을 通해서 人間 꾸중응의 붉음이나 달콤함을 어떻게 感知하는지, 그 物質的인 過程에 對한 纖細한 解明을 進行시킬 수 있을 것이라고 많은 사람이 생각한다. 하지만, 붉음이나 달콤함의 感觸自體는 腦內의 物質이 아니고, 그 變化도 아니기 爲해, 왜 어느 特定의 物質이나 現象이 붉음이나 달콤함의 감수라고 하는 經驗에 結合되고 있는지에 對해서는 모르는 채로 머문다. 보다 一般的으로는, 人間은 身體를 가지고 있어 物質的인 存在이지만, 意識이 가지는 主觀的인 側面(現象的意識)에 對해서는 物質이나 物質의 變化의 一種으로서 把握할 수 없는 것이 아닌지고 하는 漠然히 한 疑問이 있다. ( 「現象的意識」 「쿠오 리어」의 項을 參照). 哲學에 있어서의 關聯用語, 槪念 存在論

Ad blocker interference detected!


Wikia is a free-to-use site that makes money from advertising. We have a modified experience for viewers using ad blockers

Wikia is not accessible if you’ve made further modifications. Remove the custom ad blocker rule(s) and the page will load as expected.

Also on FANDOM

Random Wik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