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NDOM


情報化社會, 情報社會란, 情報가 諸資源과 同等의 價値를 가져, 그것들을 中心으로 可能하는 社會. 또, 그러한 社會에 變化해 나가는 것을 情報化라고 한다. 狹義에는, 그러한 社會로 變化하고 있는 社會를 情報化社會로 해, 그러한 社會를 情報社會라고 定義해 區別하는 境遇가 있다. 이 境遇는 情報社會를 發展시킨 것을 高度情報化社會, 高度情報社會라고 부르기도 한다.

槪要편집

어떠한 活動이, 어떠한 意味에 對해 顯貯한가에 對해서는, 情報化社會라고 하는 말을 利用하는 專門家의 사이에 基準이 統一되고 있는 것은 아니지만, 잘 볼 수 있는 論議에는 다음과 같은 것이 있다. 情報關連産業이나 關連技術이 다른 經濟部門, 技術部門과 比較해서 顯著한 成長을 보이는 것 勞動者, 企業, 國家의 經濟的繁榮을 依해서 情報技術의 活用이 重要한 열쇠가 되고 있는 것 政治, 文化, 教育, 日常生活等 여러가지 場面에 情報技術이 浸透해, 큰 變化를 가져오는 것 또, 情報를 取扱하는 諸活動이 顯著한 社會에 對해서는 情報社會라고 불러, 그러한 社會에의 移行의 速度가 顯著인 社會(情報化가 顯著한 社會)를 가리키고 情報化社會로 하는 用法도 볼 수 있다. 1990年代中磐以降, 인터넷이나 携帶電話의 普及에 隨伴해, 情報社會나 情報化社會라는 말, 槪念은 넓게 利用되게 되었지만, 着想은 1960年代前半에까지 거슬러 올라간다고 여겨지는 것이 普通이다. 基本的으로는, 批評家, 未來學者, 官僚, 社會學者等, 時代의 變容이나 大規模社會變動을 생각하는 사람들에 依해서 大部分利用되어 온 말이다. 情報社會의 本然의 姿勢를 豫測한 것이나, 本然의 모습을 提唱한 것은, 一般的으로 「情報社會論」이라고 불린다. 情報化社會나 情報社會의 概念은, 未來의 社會像으로서 豫測, 或은 提案할 수 있도록 利用되는 境遇도 있어, 現代社會의 特徴이라고 되는 境遇도 있다. 덧붙여서, 이미 情報化가 完了한, 혹은 情報化의 逆行現象(脱情報化라고도 불러야 할 事態)이 進行되고 있다고 하는 論은 매우 드물다. 以下에 紹介할 것 듯이 情報社會의 概念에는 많은 批判이 傳해지고 있지만, 그러한 論도 情報化가 일어날 可能性을 否定하거나 情報化가 社會를 特徴지우는 概念으로서 不適切한 것을 指摘하거나 情報化가 危險을 잉무 것으로 장미빛의 未來에서는 있을 수 없다고 警鐘을 울리는 것이어도, 脱情報化가 進行되고 있는, 情報化는 이미 過去의 것이 되었다고 하는 種類의 論議이 아니다.

情報化社會의 特色편집

가장 典型的으로는, 狩獵採集社會, 農耕社會, 牧畜社會, 産業社會等과의 對比로 말해져 그 境遇에는 社會의 發展段階의 하나로서의 意味가 強하다. 産業社會의 成立의 契機가 된 一連의 事件을 産業革命이라고 하는 일이 있지만, 이것에 對해서 情報化社會의 進展을 情報革命이라고 稱하기도 한다. 情報化社會에는 여러가지 類義語가 있다. 類義語는 「情報」에 關連되는 말을 隨伴하는 것이 普通이며, 멀티미디어社會, 디지털社會, 知識社會, 네트워크社會, 高度情報化社會, 情報네트워크社會, 글로벌・네트워크社會等이 있다. 그러한 말의 「社會」를 「時代」에 代身 둔 것도 一部로 보여진다. 그 밖에, 特徴의 論者에 依한 造語로서 認知되고 있는 것에 知價社會, 情報文明, 複合的네트워크社會等이 있다. 또한, 「情報」, 「네트워크」, 「미디어」等의 말을 包含하지 않는 「脱工業化社會」, 「포스트모다니티」(脱近代), 「포스트 포디즘」, 「後期資本主義」等의 概念, 用語도, 内容的으로는 關連이 있는 것이 자주 認識되고 있다. 이러한 概念은, 情報나 情報技術을 契機로 한 社會나 經濟의 質的變換, 혹은 飛躍的發展等을 가리키기 依해서 利用되는 일이 있다. 단, 情報나 情報技術의 社會的效果는 반드시 強調되고 있다고는 할 수 없지 않고, 社會變動을 가져오는 많은 要素의 하나이거나 혹은 原因이라고 하는 것보다도 結果, 혹은 社會變化를 測定할 때의 指標라고 하는 位置設定이 되어 있는 것도 있다. 具體的으로 情報化라고는 뭐냐고는 點이 되면 意見은 여러가지이지만, 初期에 눈에 띈 論議는, 經濟의 情報化이다. 一般的으로, 情報化를 經濟인 만큼 볼 수 있는 것인 境遇에는, 情報經濟라고 불러 社會全般에 對해서는 問題삼지 않는 케이스도 있다. 단, 그러한 情報經濟에 對한 研究가, 情報社會論의 文脈으로 引用, 解釋되고, 情報社會의 到來를 證明하는 하나의 根據로서 다루어지는 境遇도 적지 않다. 一般的으로, 情報社會論은 情報經濟論을 包含하는 것으로서 論해지고 있다(反對로, 情報社會論이 情報經濟論에 받아들여지고 있는 境遇도 있다). 보다 具體的으로는, 다음과 같은 根據로, 어느 社會가 情報社會乃至情報經濟라고 된다. 情報의 製造, 加工, 流通을 主로 하는 産業(情報産業)이나 거기에 準하는 産業이 國民總生産에 차지하는 比率이 큰 일 情報를 取扱하는 것을 主로 하는 職種에 從事하는 勞動力의 比率이 큰 일 情報産業의 急速한 成長이, 經濟成長率에 貢獻하는 程度가 높은 일 情報를 取扱하는 것을 主로 하는 職種에 從事하는 勞動力의 比率이 増大하고 있는 것 情報産業에 依해서 提供되는 情報서비스나 情報處理技術이, 그 外의 諸部門의 生産性上昇이나 競爭力増強에 貢獻하는 程度가 높은 일 消費財에 있어서의, 情報的인 側面이, 그 以外의 側面보다 商品價値를 크게 左右하는 것. 情報的인 側面은, 廣告에 依해서 付加되는 商品의 이미지, 브랜드의 이미지, 商品의 디자인(實用的인 機能과 對照된다), 等 여러가지로 定義된다 情報財의 消費量의 増加. 物質的인 豐富함을 追求하기 依한 消費에 代身하고, 精神的인 豐富함을 追求하기 依한 消費의 臺頭 情報인프라의 發達과 함께, 企業의 立地가 보다 自由롭게 되어, 事務處理나 生産等의 機能을 글로벌하게 展開시키는 것이 容易하게 되는 것. 또, 그 때문에 國際競爭이나 地域間競爭에 있어서의 勢力關係가 變質한다, 또는 變質할 可能性이 있는 것. 情報財가 増加되는 經濟에서는, 從來와 같은 稀少性에 根據하는 競爭原理가 成立하지 않고, 共有, 共創型의 經濟로 轉換하는 것 情報技術의 活用에 依해서, 企業의 經營形態나 勞使關係, 勞動의 形態等이 變化하는 것 그 밖에, 政治, 文化, 生活等의 諸側面에 對해서도, 여러가지 説이 提唱되고 있지만, 經濟分野의 情報化에 關한 研究에 特徴的인 것은, 情報化의 程度를 測定하는 것에 對하는 強한 關心이다. 情報化는 果然 正말로 일어나고 있는 變化인가, 그것은 어떠한 指標에 依해서 가장 잘 把握할 수 있는지라고 하는 點에 對한 論議는 많아, 各國의 情報化의 程度를 比較하는 統計도 많이 나와 있다. 政治에 關한 研究에 對해서는, 例를 들면 電子政府, 電子投票, 政黨에 依한 인터넷의 活用等을 測定, 觀察해, 그것을 가져 政治의 情報化를 말하는 研究는 그만큼 繁盛하지 않다. 代身에, 그러한 情報化가 進行되면 政治가 어떻게 變容하는지, 라고 하는 것에 대對하여의 論議는 많다. 그것은, 한편에서는, 實證的인 事例研究法이나 서베이調査의 對象이 되는 것이 있어, 現在進行中의 情報化로서 檢證되고 있다. 단, 이러한 調査가, 情報社會가 實現된, 今方이다, 아직도 情報化가 始作되었던 바로 直後이라고 하는 種類의 診斷을 主된 目的으로 하고 있는 境遇는 적다. 벌써 한편에서는, 電子民主主義, 사이버・政治等이라고 하는 用語를 利用하면서, 政治의 라디칼인 變容을 그려내는 論이 있다. 事例研究,顯著한 事例等을 先驅的인 事例라고 생각해 比較的大膽한 論議를 展開하는 것도 많다(그렇지 않은 것도 있다). 그려내지는 情報化社會의 政治體制로서는, 無政府主義直接民主主義, 글로벌民主主義, 市民社會의 復權, 풀뿌리民主主義, 커뮤니티의 復權, 이라고 한 것이 있다. 단, 初期의 情報社會論, 메인프레임系의 컴퓨터를 想定했지만 中에는, 知識의 大規模集積과 그것을 活用한 計畫・豫測技術의 飛躍的發展을 豫測하는 것도 있다. 또, 一般的으로, 情報社會에 있어서의 테크노크라시의 臺頭, 政府의 管理・監視能力의 増大等을 警戒하는 論도 많다.

學說로서의 起源편집

情報化社會의 概念을 初期에 提唱한, 影響力의 큰 論説로서 매우 頻繁히 言及되는 研究, 著作이 몇 個인가 있으므로 그것을 以下에 든다.

1962年 후릿트・맛하르프 「知識産業」

1963年-梅棹忠夫(우메사다 타다오) 「情報産業論」

1968年-増田米二「情報社會入門: 컴퓨터는 人間社會를 바꾼다」

1969年-林雄一郎(하야시 유우지로우) 「情報化社會」

1969年-알란・트레이누 「脱工業化의 社會」(原書는 프랑스語, 英譯은 1971年)

1973年-다니엘・벨 「脱産業社會의 到來」(포스트産業社會라고도)

1977年-마크・포라토 「情報經濟」

1980年-앨빈 토플러 「第3波」

一般的으로 情報化, 情報社會化論의 文脈에서는, 매도타다오가 最初이다고 여겨지고 그 以前에 거슬러 올라가는 論은 없는 것 같다. 또, 「情報化社會」라고 하는 말을 提唱한 것은 林雄一郎이다. 한편 社會學者 다니엘・벨과 評論家 앨빈 토플러에게의 言及이 매우 많아, 맛하르프에의 言及은 적지만, 맛하르프 以前에 거슬러 올라가는 것은 거의 없는 것 같다. 그 以外의 研究者, 著作에 對해서는 紹介者에 依해서 包含되거나 包含되지 않거나 하는 傾向에 있다. 1960年代前半에 있어서의 맛하르프와 梅棹의 實績은, 通常 서로 獨立한 것이라고 생각되고 있다. 매도의 實績은 英語圈에 對해 너무 알려지지 않고, 오히려 日本發의 情報社會論으로서는 増田米二(마수다 요네지)가 著名하다. 増田米二의 情報社會論은 當時臺頭해 있던 未來學의 影響아래에 있었지만, 情報 미디어의 發達이 經濟分野를 넘어 社會・文化全般에 걸치는 價値變容을 催促하는 것, 그 中에 個人이 어떻게 主體的인 價値創造를 行할 수 있는가 하는 問題에 注目을 向한 點으로, 初期研究者 中에서는 傑出하고 있다고 말할 수 있다. 또, 이들 研究을 보면 1960年代에 있어서의 先驅的인 研究가 있어, 1970 年前後부터 本格的인 研究, 著作이 出版되게 되었다고도 보인다. 하지만, 實際로는 벨은 獨立한 書籍의 形態는 出版하지 않기는 했지만 1960年代前半부터 [[포스트産業社會[[에 對해 論하고 있어 가장 빠른 것은, 보스턴에서 開催된 세미나의 타이틀로, 1962年에까지 거슬러 올라간다고 한다(Bell, 1973; Ito, 1980). 덧붙여서, 같은 포스트産業化라는 用語를 利用한 쓴 프랑스에 있어서의 트레이누의 일은 벨의 것과는 獨立한 것이었다고 一般的으로 생각되고 있다. 일찍부터 日本에서는 行政이 情報化社會, 情報社會의 概念에 注目해 왔다. 研究者 中에서도 나머지 引用될 것은 없지만, 그 가장 빠른 것은 아마 經濟計畫審議會 情報研究委員會가 1969年에 編輯한 「日本의 情報化社會: 그 비전과 課題」일 것이다. 이것은 다이아몬드社로부터 發刊된 書籍과 팜플렛状의 것과 2 種類가 있지만, 後者에 對해서는 佐枝三郎(사에다 사부로우・1999)에 當時의 背景이나 分析等을 보여진다.

主된 批判편집

이러한 情報社會論, 情報化社會論의 種類에 對해서는, 얼마든지의 批判이 提示되고 있다. 「技術決定論」的인 것. 即, 情報技術에 注目해, 그것이 社會變動을 豫測하는 열쇠가 된다고 생각하는 傾向이 있어, 다른 諸要素-文化, 政治, 經濟, 等-가 充分히 考慮되어 있지 않다고 하는 批判이다. 情報革命이라고 稱해지는 事態는 實際로는 決코 到來하지 않는다고는 批判. 20 世紀後半에 限해서도, 雙方向케이블, 비디오 텍스트, 케이블 테레비 等, 社會에 큰 變革을 가져오면 一部에서 생각할 수 있어 또 그처럼 論해진 技術이 있지만, 그것들은 實際로는 넓게 利用되지 않은 채로 끝나거나 普及했지만 큰 社會變動을 가져오는 일 없이 끝나거나 하고 있다. 情報社會의 到來를 考察하는 論은 그러한 過去의 例를 輕視, 或은 無視하는 傾向에 있는 것을 指摘하는 論이 있다. 一般的으로, 미디어가 社會를 變革한다고 하는 發生은 매우 많이 볼 수 있어 또 빗나간 화살인 物件에 끝나 있다고 하는 指摘도 있다. 또한, 미디어의 浸透나 새로운 情報, 커뮤니케이션 技術이 社會를 크게 變動시킨다고 하는 論議는 「情報社會」의 誕生을 아득히 거슬러 올라가 存在하고 있는 일도 指摘되고 있다. 電報新聞을 社會變動을 招來한다고 생각할 수 있었던 적이 있어, 거기서 論議된 社會變動의 内容에는, 오늘 情報社會論으로서 流布하고 있는 것과 잘 닮은 論點이 包含되어 있다. 情報自體의 質的變化나 社會構造의 拔本的變化가 일어나지 않는다고 하는 것. 上記의 情報社會의 到來에 對해 懷疑的인 見解와 關連하고 있지만, 요즈음의 情報技術의 發展은 情報의 量的인 變化를 일으킬지도 모르지만, 傳播되는 情報의 質的인 變化는 가져오지 않는다고는 批判. 그곳에서는, 情報技術이 가져온 것은 情報를 傳하는 速度나 量, 또 手段이며, 그것들은 社會가 움직이는 構造에 拔本的인 變化를 가져오고 있는 것은 아니냐고 되어 있다. 産業社會의 延長線上에 지나지 않는다고 하는 것. 上記의 社會構造의 拔本的變化가 일어나지 않는다고 하는 批判과 關連해 오지만, 情報化는 産業시스템에 效率化, 速達性等 을 가져올지도 모르지만, 根本的인 構造는 産業社會로부터 變化하고 있는 것은 아니다는, 批判이다. 情報社會의 到來를 考慮하는 論議는, 技術을 팔고 싶은 情報産業의 廣告로서 機能하고 있다, 或은 情報技術立國을 目標로 하는 國家의 한쪽을 담이 되고 있다고는 批判. 情報社會의 研究는 자주 그러한 企業이나 政府의 資金援助를 받아 行해지는 것인 것을 指摘하는 境遇도 있다. 이것은, 반드시 「그러한 豫測은 빗나간다」라고 하는 形態의 批判이 아니다. 오히려, 企業이나 國家의 期待에 操縱되어 버려, 批判的으로 事物을 보는 것을 게을리하고 있는, 社會에 있어서 正말로 바람직한 것이 무엇으로 있을까를 眞摯하게 생각하는 것을 잊어 버리고 있다고 하는 含蓄을 가지고 있는 境遇도 많다. 革命的인 變化를 通해서 유토피아가 實現된고 하는 論調에 反對意見을 내세우는 것. 이 타입의 批判은, 情報社會라고 부를 수 있는 무엇인가가 到來하는 것은 반드시 否定하지 않지만, 그것은 理想的인 社會와는 멀고, 여러가지 害惡을 가져오는 것이다고 警鐘을 울린다. 많은 研究者에 依해서 그려져 있는 情報社會의 네가티브인 批點에는 다음과 같은 것이 있다. 데이타베이스나 監視카메라等에 代表되는 監視・管理技術이 發達해, 政府나 企業에 依해서 私生活가 侵害當해 言論의 自由思想의 自由가 威迫해지는 社會. 實際로 英國政府는 主로 犯罪를 줄이기 依해서 監視카메라(CCTV)를 廣範圍하게 導入하고 있어, 多樣한 論議를 불고 있다. 少數의 企業에 依해서 報道機關이 獨占(或은 寡占)되어 多樣한 言論이 流通하는 健全한 民主主義가 威迫해져 少數派의 意見, 企業이나 資本主義를 批判하는 意見等이 抑壓되는, 反民主主義的인 社會 少數의 企業에 依해서 분카 産業이 獨占(혹은 寡占)되어 消費者가 健全한 道徳이나 判斷力을 잃거나 「豐富함」에 望해서 잘못된 理解를 하거나 文化的인 多樣性이나 創造性이 없어지거나 하는 結果 태어나는, 窮乏하고, 虚無한 社會 情報技術에의 理解가 깊고, 情報處理能力에 뛰어나 情報에의 액세스를 타고 난, 一部의 엘리트와 그 以外의 사람들의 사이의 貧富의 格差가 퍼져, 보다 強固한 搾取의 構造를 樹立할 수 있는 社會 犯罪를 實行하기 依해의 關連技術과 누구라도 簡單하게 接하는 것이 생기게 되어, 治安이 劇的으로 惡化되고 있는 社會. 現實에 인터넷을 惡用한 犯罪는 急増하고 있다. 情報의 過剩化에 依해 本來 얻을 수 있어야 할 情報를 얻지 못하고, 또 가짜 情報의 氾濫等으로 보다 情報自體의 意味가 損傷된다. 即, 「情報化社會라는 情報가 쓰레기化하는 社會다. 」라는 批判도 있다. 個人이 自身의 情報를 制御할 수 없게 된다. 쇼핑을 始作해 生活하기 依해서는 社會의 모든 곳에서 個人情報의 提供이 求할 수 있고 그리고 提供한 情報는 一次提供 끝에 머물지 않고, 모든 곳에서 利用되게 된다. 하지만, 情報提供者는 그것을 把握도 管理도 할 수 없게 된다.

Ad blocker interference detected!


Wikia is a free-to-use site that makes money from advertising. We have a modified experience for viewers using ad blockers

Wikia is not accessible if you’ve made further modifications. Remove the custom ad blocker rule(s) and the page will load as expected.

Also on FANDOM

Random Wik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