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NDOM


思考(英語: Thinking)은, 생각하거나 생각을 둘러싸게 하거나 하는 行動이며, 結論을 이끌어내는 等 무엇인가 一定한 狀態에 이르려고 하는 過程에 對하고, 節次나 方法等 摸索하는 精神의 活動이다. 廣義에는 人間이 가지는 知的作用을 總稱하는 말, 狹義에서는 槪念判斷推理를 實施하는 것을 가리킨다. 知的直感을 包含하는 境遇도 있지만, 感性이나 意慾과는 區別된다. 哲學的이게는 思惟와 同義이지만, 思考와 思惟의 差異도 있어, 思惟라고는 思考를 包含하면서 感情等도 包括한 마음의 機能이라고 생각할 수도 있다. 論理學分野에서 硏究되어 온 思考의 定義는 定해지지 않고, 多樣한 側面을 가진다. 心理學分野의 硏究에서는, 思考란 어떠한 思想이나 問題對處法을 始作하는 마음의 過程이나 操作을 나타내, 그 對象은 問題解決, 計略, 推理, 理解, 表象(心象, 觀念, 槪念等) 知識이라고 하는 現象을 取扱한다. 漢字 「思考」의 「思」는, 「논」이 두 個골의 意味가 바꾼 「頭腦의 活動」, 「마음」이 「精神의 活動」을 가리킨다. 「考」는 智慧의 意味 인「老」에 끝나 없게 進行되는 뜻이 附屬된 것이다. 漢字全體에서는, 머리나 마음으로 活動해, 智慧를 둘러싸게 하는 것을 意味한다. 思考란 무엇인가라고 하는 疑問은, 人類歷史 中에서 反復해 質問을 받아 왔다. 다만 思考만을 獨立시켜 取扱하는 것이 아니라, 知能이나 生命, 한層 더 社會等 總體的으로 人間이 사는 側面의 하나로 看做해, 複合系를 構成하는 要素로서 組織的으로 取扱할 必要가 있다. 이마누엘・칸트는, 近代的인 個人의 思考라고는 혼자서는 成立되게 하는 것은 不可能하고, 반드시 다른 사람과 共同되어 公開해, 主觀을 共有하는 狀態로부터 밖에 태어나지 않는다고 말했다. 그렇지 않은 것을 「未成年狀態」라고 定해 그것을 脫却하기 爲해서 啓蒙이 必要라고 말했다. 따라서, 言論의 自由라고는 意思를 發表할 權利라고 하는 點에 그치지 않고, 思考의 權利이기도 하다고 생각했다.

Ad blocker interference detected!


Wikia is a free-to-use site that makes money from advertising. We have a modified experience for viewers using ad blockers

Wikia is not accessible if you’ve made further modifications. Remove the custom ad blocker rule(s) and the page will load as expected.

Also on FANDOM

Random Wik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