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NDOM


封建制度는, 中國漢字文化圈에 있어서의 政治思想에 對해 主張된, 王朝를 規範으로 하는 政治制度. 바꾸어 近現代가 되면 西歐中世社會를 特徵지우는 社會經濟制度인 封建制度(Feudalism)의 譯語에도 援用되었다. 兩者는 本質的으로 다른 槪念이기 爲해, 仔細한 것은 各各의 마디에 적는다.

中世封建制度(封建制度)Edit

封建制度(Feudalism)라는 歷史學에 있어 中世 北西部 유럽 社會 特有의 支配形態를 가리킨 用語이며, 「封建制」라고 飜譯된다. 土地를 媒介로 한 國王・領主・家臣의 사이의 緩慢한 主從關係에 依해 形成되어 近世以後의 中央集權制를 基盤으로 한 絶對王政 中에서 消失했다. 마르크스主義歷史學(唯物史觀)에 있어서는, 生産力生産關係의 矛盾을 基盤으로서 普遍的인 歷史法則을 찾아내려고 하기 爲해, 이 理論的骨組를 非유럽地域에도 適用하고 說明이 試圖되었다. 이 境遇, 大體로 古代奴隸制가 生産力의 進步에 依해서 뒤집어져 領主가 生産者인 農民農奴로서 支配하게 되었다고 解釋되는 社會經濟制度를 나타내 보인다.

北西部유럽

騎士와 聖職者

古게르만人社會의 從士制度(軍事的奉仕)와 로마帝國末期의 恩貸地制度(土地의 保護)에 起源을 찾아내, 이것들이 結合되어 成立했다고 說明되는 것이 많다. 國王이 諸候에게 領地의 保護(防衛)를 하는 對象에 忠誠을 盟誓하게 해 諸候도 같은 일을 臣下인 騎士에 約束해, 忠誠을 盟誓하게 한다고 하는 制度이다. 이 主從關係는 騎士의 이야기等의 이미지로부터 誠實하고 奉士的인 物件이라고 생각할 수 있기 쉽지만, 實際로는 서로의 契約을 前提로 한 現實的인 것으로, 또 兩者의 關係가 雙務的임일도 있어, 主君이 臣下의 保護를 게을리하거나 했을 境遇는 短期間으로 兩者의 關係가 解消되는 케이스도 드물지 않았다. 더욱 「臣下의 臣下는 臣下가 아니다」라고 하는 말에 나타날 갓 듯이, 直接 主從關係를 묶지 않으면 「臣下의 臣下」는 「主君의 主君」에 對해서 主從關係를 形成하지 않았던 때문, 複雜한 權力構造가 形成되었다. 이것은 中世西歐社會가 至極히 非中央集權的인 社會가 되는 要因이 되었다(封建的無秩序). 西歐中世에 있어서는, 特히 그 初期에 있어 노르만人, 이스람敎徒, 마쟈르人等의 밖民族이 연잇는 侵入에 괴롭힘을 當했다. 그 때문에, 本來라면 한 番만의 契約인 主從關係가, 漸次 世襲化・固定化되어 가게 되었다. 이렇게 하고, 農奴制와 封建制度를 土臺로 한 西歐封建社會가 成熟하며 갔다.

中國에 있어서의 發展段階論

周나라의 封建制와는 別途로, 中國史에 對해 唯物史觀的發展段階論을 適用했을 境遇의 封建制에 對해 말한다. 郭沫若은 그 著書 「中國古代社會史硏究」안에 있어서 中國史에 發展段階論을 適用해, 西周를 奴隸制의 時代로 해, 春秋時代以後를 封建制로 했다. 이것에 對해서 呂振羽殷나라를 奴隸制, 周代를 封建制의 社會라고 해 反論해, 이 論爭은 結論을 보지 않은 채로 끝나게 된다. 이러한 論의 基準이 되는 곳은 封建制의 特徵으로 여겨지는 農奴의 存在이다. 現在는 春秋時代까지의 農耕民과 牧畜民이라고 하는 文化가 다른 都市國家・小國間의 戰爭에 依한 捕虜等을 供給源으로 했던 時代의 奴婢를 奴隸와 看做해, 戰國時代以後 唐나라末까지의 奴婢를 農奴라고 본다. 마르크스主義가 立場을 取하는 硏究者로부터도, 在地의 地主에게 裁判權等의 權力이 갖춰지지 않고, 그것들이 國家權力의 손에 集中되고 있어 封建制의 重要한 內容인 領主權力이 存在하지 않기 때문에, 中國史에 있어서의 封建制槪念을 否定하는 見解가 나왔다. 封建制에 代身하는, 中國史上의 經濟制度를 特徵지우는 槪念이나 歷史上은 아직도 構築되어 있지 않다.

中國史에 있어서의 「封建制」Edit

中國王朝에 行해진 封建制는 君主가 貴族에게 領域支配를 認定하는 制度. 「分封建國」(領地를 나누고 나라를 세우는 것)로부터 封建으로 불린다. 同時에 封建된 貴族은 君主의 支配下에 들어간다. 後世에 封建制의 規範的時代로 여겨진 周代는 都市國家의 時代이며, 周나라의 王은 대소의 都市國家에 對해서 支配權을 미치고 있는 長에 對해서 이것을 實施했다. 一定한 領地와 結合된 爵位가 授餘되어 交換에 貢納이나 軍事奉仕等이 要求되었다.

殷나라・周나라

殷나라 初期부터 封建制를 하고 있었다고 보여지지만, 殷代封建制에 對해서는 仔細한 것은 모른다. 殷代에는 封建된 나라와는 別途로 方國이라고 하는 나라가 存在하고 있어, 이것들을 무가時代에 將軍이나 領主의 무 或은 異民族의 나라로 하는 說이 있다. 殷나라를 방국의 聯盟의 盟主라고 보는 境遇, 封建 된 나라는 보다 殷나라의 支配의 强한 나라들에서 만났다고 생각할 수 있어 따라서 殷代에는 同族이나 直接支配하에 있던 部族의 有力者가 封建되었다고 생각할 수 있다. 殷代의 封建된 領地에 到着해 指名을 비정하는 硏究가 繼續 되고 있다. 周나라의 時代에는, 各地에 을 基盤으로 한 氏族共同體가 廣範에 나타나 周나라는 이것들과 實際로 血緣關係를 잇거나 封建的인 盟約에 依해서 擬制的으로 血緣關係를 만들어 내, 支配下에 두었다고 생각되고 있다. 長子相續을 根幹하는 體制를 宗族制度라고 하여, 宗族制度와 封建制度에는 當然히 關聯性이 있다. 宗族制度는 紀元前2千年期前半에 一般的이 되었다고 여겨지고 있다.

春秋時代

宗族制度이 解體됐음으로 集權的인 官僚制에 옮겨지는 것과 同時에 中國的인 封建制度는 徐徐히 消滅하며 갔다. 宗族制度는 春秋末期부터 戰國初期에 걸쳐 解體되어 末端에서는 邑을 中心으로 하는 貴族支配가 確立했다. 또 春秋時代에는 會盟政治로 불리는 政治形態가 出現했다. 이것은 覇者로 불리는 盟主的國家가 他國에 對해서 느슨한 上位權을 쌓아 올리는 構造이지만, 周王朝가 衰弱各國單獨으로는 北方・東方異民族의 侵攻에의 對應이 어려워졌기 때문에, 새로운 支配-被支配가 必要해 誕生했다고 생각되고 있다. 會盟의 盟誓는 祭事 儀式的인 權威에 付託해 會盟參加者에게 命令하는 關係를 쌓아 올렸다.

戰國時代・秦나라以後

戰國時代에는 宗族組織은 거의 消滅 或은 變質해 封建領主는 宗族이나 功臣을 除外하고 있지 않게 되어, 재지나 제후는 血緣은 아니고 官吏와 律令에 依해 支配되게 되어, 郡縣制로 옮겨졌다. 秦나라始皇帝는 中國을 統一하면 모두를 으로 나누어 中國全國土를 完全한 中央集權的郡縣制로 支配했다. 그 秦나라를 滅한 前漢에서는 郡縣을 펴는 地方과 새롭게 諸候王을 封建하는 地方과로 나누는 郡國制를 實施했다. 當初는 諸候에게 貨幣鑄造權이나 軍事權이 認定되고 있었지만, 徐徐히 이러한 權力은 回收되었다. 後漢時代가 되면 공제연금과 變함없이, 그것도 形骸化하고, 작위만을 하사하는 봉작제로서 存續했다. 周나라의 례제를 規範으로 하는 儒敎에서는 周나라의 封建制를 重視하지만, 中央集權的인 官僚制와는 큰 矛盾을 배어, 가끔 封建論 或은 郡縣論으로서 論議되었다(여기서 말하는 封建制・郡縣制는 實際의 것은 아니고 儒敎思想上의 觀念的인 것). 特히 明나라東林黨이나 遺老의 學이 有名하고, 그곳에서는 官僚가 責任者로서 自發的으로 地方統治를 行하기 爲한 制度로서 封建制가 論議되었다. 顧炎武는 「封建의 뜻을 郡縣에 우스」라고 하는 郡縣制 속에 封建制를 짜넣게 해 地方分權型의 政治體制를 主張하고 있다.

Ad blocker interference detected!


Wikia is a free-to-use site that makes money from advertising. We have a modified experience for viewers using ad blockers

Wikia is not accessible if you’ve made further modifications. Remove the custom ad blocker rule(s) and the page will load as expected.

Also on FANDOM

Random Wik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