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NDOM


三島由紀夫(미시마 유키오 本名:平岡公威 히라오카 키미타케), 1925年(大正 14年) 1月 14日- 1970年(昭和 45年) 11月 25日)은, 日本의 小說家・劇作家. 第二次世界大戰後의 日本文學界를 代表하는 作家의 한 사람으로 있다. 代表作은 小說에 「假面의 告白」, 「波濤 소리」, 「金閣寺」, 「鏡子의 집」, 「豊饒의 바다」4部作等. 戱曲에 「새디즘 侯爵夫人」, 「근대 노가쿠집」等이 있다. 人工性・構築性에 넘치는 다만 美的인 作風이 特徵.

幼少期는 病弱하고, 自家中毒 때문에, 死線을 헤매었다. 學習院初等科時代도, 가끔 重病을 앓고 있다. 學習院中等科時代에, 歌舞伎 等, 日本의 傳統文化에 接할 機會를 얻는다. 第二次世界大戰中은, 召集令狀을 받아 徵兵檢査도 받고 있지만, 病弱을 爲해 合格하지 않고, 當日歸鄕이 되고 있다. 學徒動員으로 飛行機製造工場에 勤務한다. 1947年, 東京大學校法科大學法律學科卒業. 高等文官試驗에 合格해, 大藏省(日本)에 任官 되어 大藏省銀行局國民貯蓄課에 配屬되지만, 다음 해 辭職해, 執筆에 專念하게 된다. 健康한 肉體를 憧憬해 보디 빌딩이나 拳鬪에 박는다.


晩年은 自衛隊體驗入學한 것 外, 民兵組織 「防牌의 모임」을 結成. 右翼的인 政治活動을 實施해, 그 後의 新右翼民族派運動에 큰 影響을 미쳤다. 1970年 11月 25日, 前年의 憂國烈士江藤小三郎(에토우 고사부로우)의 自決에 觸發되어 防牌의 모임 隊員 4名과 함께, 自衛隊市谷駐屯地(現: 防衛省(日本)本省)을 訪問해 東部方面總監을 監禁. 그 때에 幕僚 數名을 負傷시켜, 房의 앞의 발코니에서 演說쿠데타를 재촉해, 그 約 5 分後에 割腹自殺을 이루었다. 이 한 件은 世上에 큰 衝擊을 주었다

Ad blocker interference detected!


Wikia is a free-to-use site that makes money from advertising. We have a modified experience for viewers using ad blockers

Wikia is not accessible if you’ve made further modifications. Remove the custom ad blocker rule(s) and the page will load as expected.

Also on FANDOM

Random Wik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