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NDOM


三國時代라는 韓半島滿洲高句麗, 百濟, 新羅의 三國이 定立했던 時代를 말한다. 大略 4 世紀무렵부터 7 世紀무렵까지를 가리킨다.

三國以前에, 또 三國竝行해 小國이나 部族國家가 있었다. 扶餘, 沃沮, 伽倻, 于山國, 耽羅國等이다.

各各의 建國神話에 依하면, 韓國에서는 傳統的으로 이 時代는 紀元前 57年에, 斯盧(後의 新羅)가 韓半島의 南東部에서 前漢으로부터 自治權을 認定받은 해에 始作했다고 한다. 高句麗는 鴨綠江以北에 있어, 紀元前 37年에 漢나라로부터 獨立했다. 紀元前 18年에 高句麗의 2 王子가 王位의 繼承紛爭으로부터 避해 東明王의 子 溫祚王가 半島의 南西部(오늘의 서울特別市周邊)에 百濟를 建國했다고 한다.百濟의 首都는 초음에는 熊津(오늘의 公州 或은 淸州)이었지만, 後에 泗沘(오늘의 扶餘)에 遷都했다. 紀元後 1 世紀에는 伽倻가 百濟로부터 自立했다.

220年의 後漢의 滅亡이, 三國의 發展을 許諾했다. 三國은 모두 같은 文化를 共有하고 있었다. 1 世紀부터 儒敎가 韓半島의 上流階級에 퍼졌다. 後에 儒敎는 佛敎에 바뀌었다.

三國 中에서 最大인 高句麗는, 鴨綠江 가의 國內城과 그 山城인 丸都城의 두 個의 竝存된 首都를 갖고 있었다. 建國의 초음에는 高句麗는 漢나라와의 國境周邊에 있어, 천천히 滿洲의 廣大한 土地를 征服해 나가, 마지막에는 313年에 樂浪郡玄菟郡을 滅해 領域에 들어갈 수 있었다. 中國文化의 影響은, 372年에 佛敎가 國敎로 여겨질 때까지 남았다. 4 世紀에는 百濟가 繁昌해 半島의 南半을 支配했다. 斯盧國은 503年 新羅와 國號를 고쳤다. 4 世紀의 초음에, 新羅는 國境을 接하고 있던 伽倻를 吸收했던 것이 알려져 있다. 新羅의 首都는 徐羅伐(오늘의 慶州市)이었다.

佛敎는 528年 新羅의 國敎가 되었다. 新羅는 唐나라와 묶고(羅唐同盟), 660年에 百濟를 668年에 高句麗를 滅했다. 이것에 依해서 三國時代는 끝나, 統一된 新羅의 時代가 始作했다. 滅해진 百濟의 王族은 日本에 逃亡쳐서, 百濟王의 姓을 받았다. 百濟王氏한테서는 陸奥에서 돈을 發見한 百濟王 敬福等이 나왔다. 이 時代를 記述한 歷史書에 高麗時代의 「三國史記」 및 「三國遺事」가 있다.

Ad blocker interference detected!


Wikia is a free-to-use site that makes money from advertising. We have a modified experience for viewers using ad blockers

Wikia is not accessible if you’ve made further modifications. Remove the custom ad blocker rule(s) and the page will load as expected.

Also on FANDOM

Random Wiki